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철도 글로벌 경쟁력 강화… 제3기 ‘글로벌 철도연수과정’ 연수생 선발

2020-10-04 13:50 출처: 국토교통부

세종--(뉴스와이어) 2020년 10월 04일 --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철도 분야 해외 인적 네트워크 강화를 위해 2018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글로벌 철도연수과정’에 참여할 제3기 외국 연수생(10개국 17명)을 최종 선발했다.

국토교통부는 2018년 제1기 11개국 22명을 시작으로 2019년에는 제2기 15개국 20명이 연수 과정을 성공적으로 이수한 데 이어, 최근 코로나19 상황에도 불구하고 2020년 제3기 연수생 모집에는 13개국에서 37명이 지원했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 한국철도협회, 서울과기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심사(1차 서류, 2차 화상 면접)를 거쳐 10개국 17명을 선발하고, 서울과학기술대학교에서 9월 14일부터 온라인 수업을 시작으로 교육(석사과정)을 진행하고 있다.

선발된 연수생들은 철도차량, 전기·신호, 건설, 안전, 경영·정책 전공과목(석사 과정)을 교육받게 되고 국내 철도 관련 기업과 간담회, 실무체험, 현장 학습도 병행하게 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철도 사업 발주 가능성이 높은 중남미 코스타리카에서도 연수생을 선발해 연수생 국가를 동남아시아, 중앙아시아 중심에서 아프리카, 중남미 등으로 점차 다변화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글로벌 철도연수과정에 참여하는 외국 연수생에게는 교육 기간 교육비, 생활비, 체재비 등을 지원한다.

특히 입국 후 유학생 전용 자가격리 숙소(서울 동대문구 소재)에 2주간 격리 후 학교 기숙사에 입소하고, 학교 내 이동 동선을 기숙사 및 강의실로 한정하는 등 코로나19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 및 방역 등을 철저히 준수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김선태 철도국장은 “국내 철도산업의 해외 진출을 위해서 글로벌 시장은 물론 각국의 철도산업에 대한 이해가 필요할 뿐 아니라, 외국 정부와 기업에서도 대한민국 철도에 대한 이해와 우호적인 인식이 필요하다”며 “다양한 국가가 참여하는 글로벌 철도연수과정의 ‘연수생들과 국내기업 간 간담회’, ‘국내기업 실무체험 프로그램’ 등을 통해 우수한 우리의 철도기술력을 교육·확산하고 상호 교류를 통해 국제철도 인적 네트워크를 만들어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