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가 제공합니다.
뉴스와이어 제공

한화에너지, ESG 위원회 신설

2021-10-15 11:48 출처: 한화 (코스피 000880)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0월 15일 -- 한화에너지가 이사회 내에 ‘ESG 위원회’를 설치하고 본격적인 ESG (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나선다고 15일 밝혔다.

한화에너지는 14일 첫 ESG 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앞으로 운영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 한화에너지의 최근 경영활동에 대한 보고와 함께 향후 투자 전략과 ESG 경영 원칙 준수에 대한 회사 측의 입장을 설명했다.

한화에너지 ESG 위원회는 ESG 경영 관련 최고 심의기구로 △환경 △안전 △사회적 책임(공정·복지) △고객 및 주주가치 △지배구조 등 ESG 분야의 기본 정책과 전략을 수립하고 중장기 목표 등을 심의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분기별 정기 회의와 필요한 시 수시 회의를 열어 회사의 사업과 투자가 ESG 경영 원칙에 부합하는지 확인할 예정이다.

독립성을 보장하기 위해 사외이사로만 구성된 ESG 위원회는 △탄소 절감 등 친환경 정책 △성평등 보장 등 근로환경 개선 정책 △공정경쟁·공정거래를 위한 정책 등에 대한 독립적 심의·검토 권한을 갖는다. 또한 한화에너지의 투자 전략 등에 대해서도 심의 과정을 거쳐 투명성을 강화한다.

ESG 위원으로는 김경수 법무법인 율촌 변호사, 공정거래전문가인 이황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선임됐다. 이들은 지난해부터 한화에너지 사외이사를 맡아 이사회 중심의 독립·책임경영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한화에너지가 비상장사임에도 ESG 위원회를 설립한 것은 에너지기업 특성상 글로벌 수준의 ESG 경영전략과 실행계획을 수립하고 추진하기 위해서다.

한화에너지는 도입 의무가 없음에도 경영의 투명성 및 독립성 제고와 준법 경영 강화를 위해 지난해 사외이사제도를 도입하고, 내부거래 위원회를 신설했다.

한편 한화그룹은 올해 ESG 경영을 본격화하면서 모든 상장사(7개)와 금융계열사인 한화자산운용에 ESG 위원회를 설치했다. 위원회의 3분의 2 이상을 사외이사가 맡도록 해 독립성을 보장하면서 경영의 투명성을 높이고 있다.

최근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은 창립 69주년 기념사에서 “각 사와 ESG 위원회는 상호 협력을 통해 모든 경영활동이 지속 가능성을 견지할 수 있도록 실질적인 역할을 강화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